검색

현대자동차, 상하이 모터쇼서 신형 ix25 등 신차 4종 공개

- 작게+ 크게

김기한 기자
기사입력 2019-04-16

▲ 현대차가 2019 상하이 국제모터쇼에서 처음 공개한 중국 전략형 SUV 신형 ix25     © 현대자동차 제공

 

현대차가 중국 시장 판매 확대를 책임질 신차 4종을 대거 선보였다.

 

현대자동차가 4월 16일 중국 상하이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<2019 상하이 국제모터쇼>에서 중국 전략형 SUV ‘신형 ix25’와 ‘중국형 신형 쏘나타’를 최초로 공개했다. 

 

이와 함께 현대차는 ‘엔씨노(중국형 코나) 전기차’와 ‘링동(중국형 아반떼) 플러그인 하이브리드’를 처음 선보이며 중국 친환경차 시장 선점을 예고했다. 

 

또한 이번 모터쇼를 통해 △차량 전동화 △자율주행 △커넥티드카 △고성능차 등 미래 모빌리티 분야에 대한 비전을 함께 발표하며 현대자동차 새로운 시대의 서막을 알렸다. 

 

현대차 연구개발본부장 알버트 비어만 사장은 “글로벌 시장과 고객의 니즈는 그 어느 때보다도 빠르게 변화하고 있으며 이는 현대자동차에게는 기회이기도 하다”며 “글로벌 모빌리티 기업과의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스마트 모빌리티 솔루션 제공 기업으로 변모하고 4차 산업 혁명 시대를 주도하는 게임체인저로 부상하겠다”고 말했다. 

관련기사


    Warning: Invalid argument supplied for foreach() in /home/ins_news3/ins_mobile/data/ins_skin/j/news_view.php on line 84
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
URL 복사
x

PC버전

Copyright ⓒ 시사N라이프. All rights reserved.